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러시아 "전술핵무기 훈련 돌입… 이스칸데르 발사 연습도"
알림

러시아 "전술핵무기 훈련 돌입… 이스칸데르 발사 연습도"

입력
2024.05.22 01:24
0 0

러 국방부 "실전 훈련 1단계 개시"
푸틴, 5기 집권 시작 전부터 예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지난 7일 모스크바 크렘린궁에서 열린 취임식에 도착해 손을 흔들고 있다. 모스크바=AFP 연합뉴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지난 7일 모스크바 크렘린궁에서 열린 취임식에 도착해 손을 흔들고 있다. 모스크바=AFP 연합뉴스

러시아가 21일(현지시간) 전술 핵무기 훈련 1단계에 돌입했다. 우크라이나와 전쟁이 장기화되는 가운데, 미국 등 서방을 겨냥해 러시아가 갈수록 핵 위협 수위를 높이는 모습이다.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러시아 국방부는 이날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남부군관구에서 비전략 핵무기 준비·사용을 위한 실전 훈련 1단계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남부군관구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로부터 편입했다고 주장하는 지역(도네츠크·루한스크·자포리자·헤르손)을 관할하는 부대다. 훈련에는 러시아의 맹방 벨라루스도 참여한다.

특히 이번 훈련 기간에 핵탄두 탑재가 가능한 이스칸데르 단거리탄도미사일 시스템을 사용하는 준비 과정을 연습할 예정이다. 국방부는 "남부군관구의 미사일 편대 병력은 이스칸데르 전술미사일 시스템을 위한 특별 탄약을 받아 발사대에 이 미사일을 장착, 발사 준비를 위해 지정된 발사장으로 은밀히 기동하는 전투 임무를 훈련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러시아는 푸틴 대통령의 집권 5기 임기를 시작하기 하루 전인 지난 6일부터 전술 핵무기 훈련을 예고한 바 있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의 '우크라이나 파병 가능성' 발언 등 자국에 대한 서방의 도발적 발언·위협에 대응해 러시아 영토와 주권을 지키기 위한 차원이라는 것이다.


위용성 기자

관련 이슈태그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