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국내 대표 항만 축제 '부산항축제'…내달 1일 개막
알림

국내 대표 항만 축제 '부산항축제'…내달 1일 개막

입력
2024.05.23 14:23
0 0

컨테이너 활용 각국 문화 체험 공간
김범수 공연, 1,200대 드론·불꽃쇼도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야외주차장에서 2021년 6월 열린 제14회 부산항축제에서 LED 불빛으로 배를 연출한 드론과 축포가 밤하늘을 수놓고 있는 모습. 연합뉴스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야외주차장에서 2021년 6월 열린 제14회 부산항축제에서 LED 불빛으로 배를 연출한 드론과 축포가 밤하늘을 수놓고 있는 모습. 연합뉴스


국내 대표 항만 축제인 ‘부산항축제’가 내달 1일 열린다.

부산시는 오는 6월 1일부터 2일까지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과 북항 친수공원, 영도 해양경찰서 부두 일원에서 제17회 부산항축제를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올해 행사에서는 부산항 물류의 상징인 컨테이너를 활용한 공간들에서 각국의 다채로운 문화를 만날 수 있다. 튀르키예 전통 공예를 보고 느끼고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튀르키예관’을 비롯해 일본 음악 문화를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일본관’, 휴양지로 유명한 태국의 힐링 문화를 그대로 담아낸 ‘태국관’ 등을 컨테이너로 만든다.

주제관인 ‘부산관’은 대형 컨테이너로 이뤄진 미로에서 부산항과 관련된 각종 퀴즈와 임무를 수행하며 길을 찾아 나가는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북항 친수공원에서는 보트체험, 어린이 글짓기·그림 그리기 대회, 배 모형 만들기 등을 진행한다.

영도구 해양경찰서 부두 일원에서도 대형 함정 공개, 항만안내선과 ‘자갈치 크루즈’ 승선 체험, 영도 해양 클러스터 방문 ‘스탬프투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한다.

개막식은 6월 1일 오후 7시 30분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 주차장에서 열린다. 가수 김범수의 축하공연과 1,200대의 드론을 동원하는 아트쇼, 부산항 불꽃쇼 등을 펼친다.

권경훈 기자

관련 이슈태그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